검색

통일선교대회

여의도총회, 기하성역사신학심포지엄 개최

창립 60주년 맞아 오는 15일 여의도순복음교회 예루살렘 성전에서 열려

가 -가 +

김준수
기사입력 2013-04-03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총회장 이영훈 목사)는 교단 창립 60주년을 맞이해 2013기하성순복음60주년대회(총재 조용기 목사, 대표대회장 이영훈 목사) 주관으로 오는 15일 여의도순복음교회 예루살렘성전에서 개최한다.
 
▲ '기하성역사 신학심포지엄'을 준비하고 있는 회의 모습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제공

‘기하성 성령역사 60년, 한국오순절 성령역사 85년’이란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한세대학교, 성산효대학원대학교, 순복음영산신학원, 여의도순복음교회 국제신학연구원이 후원한다.

심포지엄에서는 1953년 4월 8일 서울 용산남부교회에서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가 창립된 이후의 역사 60년과 천막교회로 시작해 지금의 여의도순복음교회를 있게 한 조용기 목사의 사역을 조명할 예정이다.

이번 심포지엄은 이영훈 목사의 개회 설교를 비롯해 박문옥 박사(오순절교육목회연구원장), 류동희 박사(한세대학교), 김호성 박사(여의도순복음교회 국제신학연구원장), 남준희 박사(한국기독교복음단체총연합회 포럼위원장), 임열수 총장(복음신학대학원대학교) 등이 초기 선교사들의 발자취,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60년사, 조용기목사의 사역, 기하성과 한국교회 등을 주제로 발제와 총평을 한다.

상임본부장 최길학 목사는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지나온 60년을 성찰하고 다가오는 100년을 준비하는 분수령으로 삼아 기하성순복음 교단이 향후 3백만 성도, 6천 교회로의 성장을 위해 한층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