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국YWCA연합회-한국씨티은행 다문화청소년 비전교육 협약

10개 도시에서 220명 진로모색 직업교육 진행

가 -가 +

김다은
기사입력 2016-03-24


한국YWCA연합회(회장 이명혜)는 한국씨티은행(은행장 박진회)과 지난 23일 서울 명동 한국YWCA연합회 강당에서 다문화청소년 직업교육 프로그램 <다래교실> 협약식을 열고, 20만 달러(2억 4천만원 상당)의 후원금을 전달받았다.
▲ 한국YWCA연합회 이명혜 회장과 박진회 회장이 협약을 맺고 있다.     © 뉴스파워

  ‘다문화 청소년의 미래를 위한 교실’이라는 뜻의 <다래교실>은 다문화 가정과 취약계층 청소년의 비전의식 확립과 자존감 향상, 진로직업 역량 제고, 지역사회 적응강화와 시민의식 함양을 목적으로 한국씨티은행의 지원을 받아 한국YWCA가 2012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청소년 교육 프로그램이다.
 
2016년 <다래교실>은 전국 9개 회원YWCA(논산, 안산, 의정부, 진주, 진해, 청주, 충주, 파주, 하남)와 2개 기관(지구촌사랑나눔, 한국폴리텍 다솜학교)에서 운영한다. 총 220명의 학생이 16시간의 비전교육, 60시간의 직업기술교육, 20시간의 직장체험활동과 32시간의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과정으로 이루어진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