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국기독교성령역사연구원 개원예배

“한국기독교에 나타난 성령운동 역사 기록하고 알리겠다.”

가 -가 +

윤지숙
기사입력 2017-01-06

 

▲ 세계성령중앙협의회(대표회장 배진기 목사, 이하 세성협)는 5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성령센터에서 한국기독교성령역사연구원 개원예배를 드렸다.     © 한국사진제공=기독교성령역사연구원

 

 

세계성령중앙협의회(대표회장 배진기 목사, 이하 세성협)는 지난 5일 오전 1030분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성령센터에서 한국기독교성령역사연구원 개원예배를 드렸다.

 

한국기독교성령역사연구원(원장 안준배 박사)의 고문 민경배 박사, 이영훈 박사가 참석해 산하에 한국기독교성령100년사 편찬위원회(위원장 소강석 박사)를 두고 한국기독교에 나타난 성령운동의 역사를 기록하고 알리는 작업을 적극적으로 펼쳐나갈 예정이다.

 

개원예배는 강헌식 목사(평택순복음교회)의 인도로 손광호 목사(참교회)의 기도, 민경배 목사(백석대 석좌교수)가 이사야 351~2절 말씀을 중심으로 한국교회의 계시록이라는 제하의설교를 했다.

 

▲ 한국기독교성령역사연구원 원장 안준배 목사     © 사진제공=한국기독교성령역사연구원

 

 

원장 안준배 박사는 개원사를 통해 나는 한국기독교 성령운동의 일선에 일해 오면서 많은 동역자들과 함께 해왔다. 그 과정에서 역사를 기록하고 후세에 남겨야 할 필요성을 느꼈다.”면서 이 일을 할 수 있는 기관으로 성령역사연구원을 세우게 됐다. 앞으로 성령운동의 역사를 발굴해 한국기독교역사에 기록하고 심포지엄과 세미나를 통해 중요한 인물을 조명할 것이다. 이 일들이 한국교회에 미래를 제시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 믿는다.”고 밝혔다.

 

세성협 대표회장 배진기 목사는 성령역사연구원을 통해 한국기독교계에 더 큰 미래가 열리길 기원한다.”고 인사말을 했다.

 

배 목사는 나라가 힘든 시점에 하나님께서 한국기독교성령역사연구원을 세우게 하시고 과거를 돌아보며 미래를 향해 나아가게 하심을 감사드린다.”면서 대한민국의 지도력이 새롭게 탄생되는 이 해에 성령역사연구원을 통해 더 큰 미래가 열리며 세성협의 사업이 아름답게 열매 맺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개원예배에서 장향희 목사(2017종교개혁500주년성령대회 준비위원장), 고세진 목사(아세아연합신학대학교 전 총장), 엄진용 목사(한국기독교총연합회 총무)는 축사했으며 이호선 목사(세성협 상임회장)의 축도로 성료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