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양시, 자매도시 칠레‘발파라이소시’산불 피해 위로 서한 발송

~ 광양시민과 함께 피해자와 이재민들... 깊은 위로의 뜻 전달

가 -가 +

곽종철
기사입력 2017-01-06

▲ 정현복 광양시장     © 뉴스파워

 

 

광양시는 지난 2일 대형 산불 발생으로 큰 피해를 입은 자매도시 칠레 발파라이소시에 위로 서한문을 발송했다고 밝혔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서한문을 통해 발파라이소시에 발생한 대형 산불로 막대한 손실이 발생한 것에 대해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으며, 모든 광양시민과 함께 피해자와 이재민들에게 깊은 위로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하루 속히 재난의 아픔을 딛고 복구가 진행되기를 바라며, 정부의 지도력과 시민들이 힘을 합쳐 어려운 상황을 잘 극복할 것으로 믿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광양시는 지난 20101026일 칠레 발파라이소시와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하고 지속적으로 우호교류를 펼치고 있다.

 

지난 2일 발파라이소시에서 대형 산불이 발생해 최소 19명이 다치고 주택 200여 채 이상이 소실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