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여름 휴가철 앞두고 안전한 먹거리 문화 조성

- 전남도, 30일까지 식품 조리․판매업소 등 특별점검

가 -가 +

곽종철
기사입력 2017-06-18

  

▲  '먹거리'     ©뉴스파워 자료

 

전라남도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안전한 먹거리 등 즐거운 피서문화 분위기 조성을 위해 오는 30일까지 식품 조리판매업소 및 성수식품 제조업소 대상 시군 합동 특별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에는 도와 시군 공무원,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등 5개 반 60명이 참여한다. 점검 대상은 식품접객업소 880개소, 제조업소 70개소로 총 950개소다.

 

주요 점검 내용은 무신고 영업 무표시 제품 사용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 식재료의 위생적 취급 및 보관 조리 종사자 개인위생 등이다.

 

김진하 전남도 식품의약과장은 여름 피서철을 맞아 전남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친절서비스를 제공, 식품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합동점검을 실시한다도민들도 손 씻기, 물 끓여 마시기, 음식 익혀먹기 등 개인위생에 주의를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도는 지난해 하절기 식품위생업소 849개소를 합동 점검해 적발된 68개소에 행정처분 조치를 취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