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남 관광지 순환버스‘남도한바퀴’ 2만 명 돌파

- 섬 코스 확대․야경코스 신설 등 다양화로 탑승객 늘어

가 -가 +

곽종철
기사입력 2017-09-04

▲ 전남지역 관광지 순환버스인 남도한바퀴의 2만번째 탑승객 (사진제공 = 전남도)     © 뉴스파워

전남지역 관광지 순환버스인 남도한바퀴의
2017년 이용객이 2만 명을 넘어섰다.

 

3일 전라남도에 따르면 지난 318일 운영을 시작한 남도한바퀴는 그동안 총 627회를 운행해 이날 현재까지 2105명이 이용했다.

이는 지난해 11129242만 명을 달성한 것에 비해 두 달 정도 빠른 기록이다.

 

남도한바퀴 이용객은 지난해부터 늘기 시작해 운행 4년차인 올해 처음으로 버스 1대당 탑승인원 30명을 넘었다. 운행 코스도 20147개 코스에서 올해 총 21개 코스로 대폭 확대됐다.

 

특히 관광객들의 선호도를 반영해 섬 코스를 1개에서 4개로 확대해 화요일 고흥 연홍도, 수요일 고흥 거금도유람선, 일요일 신안 다이아몬드제도 코스와 여수 금오도코스를 운행하고 있다. 운행 때마다 버스 1대당 40명이 탑승하고 있다.

 

또한 다른 지역 관광객과 젊은 고객 유치를 위해 야경 4개 코스를 신설해 운영하고 있다. 이른 오전 시간에 출발하는 남도한바퀴 다른 코스와 달리 오후에 출발해 야간 관광을 하는 야경코스는 여유 있는 관광이 가능하다.

 

남도한바퀴에 2만 번째 탑승한 행운의 주인공은 3일 해남·완도2코스를 이용한 이인수(65) 씨다. 운영업체인 금호고속()은 소정의 기념품과 남도한바퀴 무료 탑승권을 증정했다.

 

남도한바퀴 탑승 예약은 누리집(http://citytour.jeonnam.go.kr)과 금호고속 전용 상담센터(062-360-8502)를 통해 가능하며, 잔여 좌석이 있는 경우 광주버스터미널인 유스퀘어에서 현장 구매도 가능하다.

 

최성진 전라남도 관광과장은 전남을 관광하는 대표 상품으로서 남도한바퀴의 브랜드 인지도가 높아졌다앞으로 3만 명 이상이 찾는 상품으로 성장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