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교회협, "북미정상회담 합의 환영"

"대화가 한반도의 군사적 충돌을 평화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18-03-10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 화해·통일위원회(위원장 나핵집 목사)는 지난 9일 북미정상회담 합의와 관련 환영의 뜻을 밝혔다.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교회협, NCCK)제65회기 제4회 정기실행위원회     ©뉴스파워

 

교회협은 북미정상회담 합의에 따른 논평에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교회협)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북한)이 핵실험을 중단하면서 미국과의 정상회담을 요청하였고 이에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5월 전에 북한과의 회담을 수락했다는 소식을 접하면서 진심으로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대화가 한반도의 군사적 충돌을 평화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확신한다. 따라서 북미 양국이 이번 정상회담을 통하여 화해와 평화로 가는 올바른 길을 찾기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또한 양측이 서로 신뢰를 쌓고 침략의 위협 없이 상호 간의 평화적 공존이 보장되는 평화조약을 체결하는 계기가 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우리는 평창 올림픽에서부터 남북/북미 정상회담 합의에 이르기까지 최근 몇 주간의 극적인 평화적 모멘텀을 이끌어내기 위해 노력한 전 세계 에큐메니칼 운동과 시민사회 평화주의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교회협은 평화의 하나님께서 계속해서 우리 모두를 통해 역사하심을 믿으며 영구적인 평화체제가 한반도를 비롯한 지구촌 곳곳에서 이루어지기를 기도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