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안산그리너스FC, 홈 개막전에 장애아동 가족 85명 초청

밀알복지재단 경기지부와 안산그리너스FC가 사회공헌제휴 협약 첫 사회공헌 활동

가 -가 +

김다은
기사입력 2018-03-13

 

▲ 밀알복지재단 경기지부(지부장 정종민)와 안산그리너스FC(구단주 제종길)가 지난 11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대전시티즌과의 홈 개막전에 안산지역 장애아동 가족 85명을 초청했다.     © 뉴스파워


밀알복지재단 경기지부
(지부장 정종민)와 안산그리너스FC(구단주 제종길)가 지난 11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대전시티즌과의 홈 개막전에 안산지역 장애아동 가족 85명을 초청했다.

 

이번 장애아동 가족 초청은 밀알복지재단 경기지부와 안산그리너스FC가 지난달 22일 맺은 사회공헌제휴 협약 이후 진행된 첫 사회공헌 활동이다. 이들은 신체적, 경제적 어려움으로 평소 문화체험기회가 부족한 장애아동과 가족들에게 축구관람 기회를 제공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지적장애 아들과 함께 경기장을 찾은 어머니 최정화(40)씨는 “TV에서만 보던 축구 경기를 실제로 볼 수 있게 돼 아이도 무척이나 즐거워했다초대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밀알복지재단 정종민 경기지부장은 앞으로도 취약계층 초청 축구관람 행사를 꾸준히 개최할 예정이며, 장애인의 날이 있는 43째주에는 장애아동이 선수 입장 시 에스코트 키즈로 서고 시축행사에도 참여하는 이벤트도 진행할 것이라며 앞으로 밀알복지재단과 안산그리너스FC가 펼쳐나갈 따뜻한 나눔활동에 많은 관심을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