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장애인 800여명 섬김 ‘포항중앙교회’

예배 뒤 식사 대접·선물·교통비 제공

가 -가 +

이수미
기사입력 2018-04-16

 

포항중앙교회(담임목사 손병렬)가 지난 15일 오후 4시 교회 본당에서 ‘제25회 장애인 초청 예배’를 드리고 식사를 대접한 뒤 선물을 전달했다.

▲ 포항중앙교회(담임목사 손병렬)가 지난 15일 오후 4시 교회 본당에서 ‘제25회 장애인 초청 예배’를 드리고 식사를 대접한 뒤 선물을 전달했다.     © 뉴스파워




장애인 초청예배에는 포항지역 800여명의 장애인과 교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1부 장애인과 함께하는 예배 및 축하공연, 2부 식사 및 친교 순으로 이어졌다.

 

예배는 김수현 부목사의 인도, 도충현 장로의 기도, 할렐루야찬양대의 찬양, 손병렬 목사의 설교, 축도 순으로 진행됐다.

손병렬 목사는 ‘우리를 도우시는 하나님’의 제목의 설교를 통해 “주님을 의지하면 우리를 도우시고, 인도하신다”며 “항상 주님을 의지하며 승리하는 삶을 살 것”을 당부했다.

축하공연에서는 극동방송 전속 성악앙상블이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사랑의 주님’ 을 들려줬고, 포항시립교향악단 수석 트럼펫 신동훈이 ‘유레이즈미업’(You raise me up) ‘플라이 투더 문’(Fly to the Moon)등을 아름다운 멜로디로 풀어냈다. 객석에서는 환호와 박수가 이어졌다.

 

중앙교회는 초청한 800여명의 장애인들에게 소고기덮밥과 감주, 과일을 대접하고 타월과 교통비를 선물로 전달했다.

청년들은 안내를, 권사회와 여전도회는 식사를 준비했고, 남선교회와 안수집사회는 식탁을 세팅하며 힘을 모았다.

 

박준혁 안수집사는 “교회에 어려움도 있지만, 각 기관과 교인들이 한마음으로 장애인들을 섬기며 예배를 드렸다”며 “올해는 하나님께서 평년보다 더 많은 장애인들을 보내 주셔서 더 기뻤고 감사했다”고 말했다.

포항=이수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