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효성중앙교회, 바탐섬에 어린이도서관 봉헌

창립 60주년 기념사업으로...소망학교 내에 장서 2000권 소장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18-07-06

 

인천 효성중앙교회(담임목사 정연수)는 창립60주년 기념사업으로 인도네시아 바탐섬 소망학교 내 어린이도서관을 건립 봉헌했다고 밝혔다.

▲ 인천 효성중앙교회가 인도네시아 바탐섬 소망학교 내 어린이도서관 건립 봉헌했다.     © 효성중앙교회

 

   

인도네시아 바탐은 인도네시아에서 가장 빨리 도시화가 진행되는 공단지역으로 전국에서 일자리를 찾아 젊은 사람들이 모이는 지역이다.

 

효성중앙교회에 따르면 젊은 부부들이 이주해 오면서 자녀들을 보낼 학교가 필요했지만 학교시설이 많지 않아 주성웅 선교사는 바탐 지역에 지난 2006년부터 소망학교(TK/SD Harapan KOIN(인도네시아와 한국의 소망학교)를 세워 학교선교를 시작했다.

 

인도네시아에서는 경제적인 이유로 책을 구입하여 볼 수 있는 환경이 아니고, 일상생활에서 책 읽는 문화 역시 정착되지 않은 상황이었다.

▲ 인천 효성중앙교회가 인도네시아 바탐섬 소망학교 내 어린이도서관 건립 봉헌했다     © 효성중앙교회

 

 

이에 주 선교사는 어린이도서관을 통해 이러한 책 읽는 습관이 길러지고 책을 가까이 하면 학생들에게 많은 변화가 일어날 것을 기대하며 기도하던 중 효성중앙교회와의 만남을 통해 어린이도서관 건립 사업을 시작했다.

 

지난 20172월에 도서관 건립 사업이 시작되었고, 12월에 완공 봉헌했다. 이어 지난 6, 빔프로젝트 및 노트북 7, 책장 30, 장서 2,000권을 기증함으로 도서관에 필요한 기물들을 갖췄다.

 

주성웅 선교사는 효성중앙교회 선교후원으로 어린이도서관이 세워짐으로 직접 선교가 금지되어 있는 인도네시아 땅에 복음이 전해질 뿐만 아니라 교육과 독서를 통해 인도네시아를 위해 일할 수 있는 기독교 지도자들이 길러질 것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