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10월 18일은 '세계식량의 날'입니다!"

기아대책, ‘세계식량의 날’ 시민 참여 이벤트 진행

가 -가 +

김다은
기사입력 2018-10-16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은 오는 16일 세계식량의 날을 맞아 서울지하철 광화문역 인근에 설치미술형 행사 부스인 우유 모양의 나눠유()와 빵 모형을 세우고 시민들을 대상으로 캠페인을 벌인다. 부스는 16~18일까지 동아일보사와 청계광장에 세워진다.

▲ 기아대책이 진행하는 '세계식량의 날' 시민참여 이벤트     © 뉴스파워

 

 

기아대책은 전세계 식량과 기아 문제에 대해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 유엔식량농업기구가 지정한 세계식량의 날을 홍보하고 기부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공익광고 전문가 이제석 씨와 손을 잡고 시민 참여 이벤트를 기획한 것이다.

 

기아대책은 대형 부스 앞에서 시민들에게 나눔의 의미를 담은 우유 나눠유()’나눔커피를 선착순 300명에게 나눠주고 SNS 해시태그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기아대책 관계자는 무거운 주제인 빈곤 문제를 더 재미있게 알리고, 이벤트에 참여하며 자연스럽게 식량이 필요한 전 세계의 굶주린 아동들을 떠올릴 수 있길 바라는 취지에서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취지를 밝혔다.

 

대형 홍보부스를 기획한 이제석 광고연구소장은 우리의 작은 나눔이 누군가에게는 큰 선물이 될 수 있다아주 작은 나눔이라도 행동으로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을 알리기 위해 이번 작품을 구상했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대책은 세계식량의 날을 맞아 STOP HUNGER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은 1130일까지 진행하며, 홈페이지(http://bitly.kr/SMNZ)에서 참여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