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신촌성결교회, 말라위 식수사업 후원

월드비전 통해 5000만원 전달

가 -가 +

김다은
기사입력 2019-01-24

 

 

국제구호개발NGO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이 최근일 신촌성결교회로부터 아프리카 말라위 식수지원사업을 위한 후원금 5천만 원을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 박노훈 신촌성결교회 담임목사(좌)가 양호승 월드비전 회장에게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 월드비전

 

 

신촌성결교회 성도들은 지난 연말 크리스마스를 맞아 성탄 성금을 모았다. 성금은 만성적인 식수난으로 건강까지 위협 받는 아프리카 아이들을 돕는 데 써달라며 월드비전에 전달했다. 월드비전은 신촌성결교회로부터 받은 후원금을 아프리카 말라위 쳇사 지역 주민과 아이들을 위한 식수지원사업에 사용할 계획이다.

 

월드비전은 열악한 식수위생환경에 노출된 아이들에게 안전한 식수를 제공하고, 수인성 질병으로부터 아이들을 보호하기 위해 전세계 각지에서 식수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실제 아프리카의 많은 아이들은 식수를 찾기 위해 매일 수 킬로미터를 이동하고, 오수를 섭취해 질병으로 인한 사망률이 높다. 월드비전은 식수지원사업을 통해 깨끗한 식수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시추공 및 수도관 형태의 식수 시스템을 설비하고, 샘과 빗물저수지 준설 및 정화작업, 댐 검사, 펌프 설치 등 식수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신촌성결교회 박노훈 담임목사는 교회는 이웃을 내 몸처럼 사랑하라는 성경의 가르침을 따른다. 거리의 차이일 뿐 우리의 아이들과 똑같이 귀한 아프리카 아이들의 고통에 공감하며 국가와 인종을 초월하여 사랑을 나누는 것이 당연한 도리라며 더 많은 사람들이 다른 사람들의 아픔에 공감하고 함께 기도하는 새해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식수는 단순히 먹는 물의 문제가 아니라 아동의 건강 및 생존율과 직결되는 중요한 문제이다아직도 식수난을 해결해야 할 지역이 많으니 더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18일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월드비전 본사에서 열린 성금 전달식에는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과 신촌성결교회 박노훈 담임목사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