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국작곡가회 초청 소강석 작곡 콘서트

25일 오후 7시, 여의도 영산아트홀에서 <어느 독립군의 기도>, <시인 동주(윤동주)> 등 발표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19-03-19

 

독립운동의 대부 최재형 선생 추모곡 <자유의 아리아>, <어느 독립군의 기도>, <시인 동주(윤동주)>, <꽃잎과 바람> 20여 곡 발표

     

 역사적인 3.1운동 100주년의 해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작곡가 최영섭(그 리운 금강산) 선생과 이수인(고향의 노래) 선생의 추천으로 한국작곡가 회 초청 시인 소강석 작곡Concert”오는 25오후 7, 여의도 CCMM빌딩 영산아트홀에서 한국작곡가회(회장 박이제) 회원들과 정부와 국 회, 독립운동 후손들과 교계 및 각계 인사들을 초청한 가운데 개최된다.

 

 금번 Concert그동안 시인으로 문학계에 널리 알려진 소강석 목사가 수 년간 작사 작곡한 아름답고 감동적인 곡들이 최고의 성악가들과 연주자들 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여 독립운동의 대  부 최재형선생 추모곡 <자유의 아리아>와 <어느 독립군의 기도>와 <시인  동주(윤동주)>가 최초 발표되는 뜻깊은 순서가 마련되어 있고,
그의 순정적 인 감성과 영성을 담은 <꽃잎과 바람>, <사명의 길>, <꽃씨>, <청포도>, <물 망초>, <가을 연가>, <내 마음 강물되어>, <나의 힘이되신 여호와여>, <갈대 꽃>, <우리 함께 걸어요> 20여 곡이 체코 민족음악의 창시자 스메타나(Smetana)와 러시아 국민학파 라흐마니토프(Rahmaninof)처럼 민족애의 숭고한 숨결이 깃든 곡들이 발표된다.

콘서트에는 소프라노 박미자, 소프라노 임청화, 소프라노 김은경, 메조소프라노 최혜영, 특별게스트 테너 장충식, 테너 이원준, 테너 박주옥, 바리톤 강마루, 베이스 여현의, 피아노 채정아, 최다영, 천혜미, 김은정, 신디 최은화, 바이올린 김연정, 첼로 오주연, 비올 라 박소현, 해금 장윤희, 대금 홍정의, 새에덴 Praise Choir 등이 출연한다.

 

 그의 작사작곡 작품의 저장소는 단연코 시를 사랑하고 그 시에 음을 가미하여 혼자 흥얼대며 기뻐하는 남다른 문학과 예술적 열정에 있다.

시인 소 강석 목사는 1995월간 문예사조로 등단하여 한국문인협회 회원으로 활동하면서 다시 별헤는 밤(2017)’, ‘어느 모자의 초상’(2015)’, ‘화의 꽃길을 열어 주소서(2015)’, ‘꽃씨(2009)’, ‘그대 지친 옷깃을 여미며(2006)’ 8권의 시집과 별빛 언덕위에 쓴 이름(2017)’, ‘꽃씨를 심는 남자(2015)’, ‘영혼의 글쓰기(2011)’ 50여 권의 저서들을 출간하였으며, 그 문학적 공로로 윤동주 문학상(2017)’천상병 문학대상 (2015)’, ‘기독교 문학대상(2010)’목양문학상(2008)’을 수상했다.

그리고
국가와 사회에 대한 섬김과 봉사로 국민훈장 동백장(2010)’, ‘대통령 표창(2015)’, ‘보훈 문화상(2015)’, ‘문화부장관 표창(2009)’, ‘자랑스 런 한국인 대상(2012)’, ‘마틴 루터킹 국제 평화상을 수상한바 있다.

 

지리산 산골 남원 출신으로 상경하여 맨손, 맨몸, 맨땅의 목회현장에서 부 흥과 기적의 산 증인이 되어 사랑의 실천자로 살아가는 소강석 목사는 남 다른 역사의식과 민족사랑의 순애보를 그린다. 그는 윤동주와 주기철 등 민족지도자들의 다큐를 제작 지원하고, 독립운동가 최재형선생 기념비 건립사업과 3.1운동 유엔 유네스코 세계기록 유산 등재운동에도 앞장서고 있.

오늘도 그는민족의 광야가 미움과 증오의 전쟁터가 아닌 향기로운 꽃이 피어나는 사랑과 평화의 정원이 되기를 꿈꾸며 때론 시인이 되고, 소통의 광대가 되고, 영혼의 작곡가가 되어 우리 앞에 다아온다.

▲ 소강석 목사 작곡 발표회     ©뉴스파워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