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교봉, 쪽방촌서 부활절 사랑나눔 행사

전통예술 전문공연단 ‘타고’ 공연 후 부활절 달걀과 도시락 800를 전달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19-04-23

 

 

한국교회봉사단(한교봉, 공동대표회장: 이영훈, 정성진, 고명진)은 지난22서울 용산구 동자동 성민교회에서 쪽방주민과 함께하는 부활절 사랑나눔행사를 가졌다. 서울특별시와 한국교회총연합이 후원한 이번 행사를 통해 부활의 기쁨을 소외된 이웃인 쪽방주민들과 나누는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

▲ 한국교회봉사단이 동자동 쪽방촌에 부활절 달걀 도시락 나눔과 문화공연을 했다.     © 뉴스파워

  

전통예술 전문공연단 타고의 길놀이, 사물놀이, 설장고, 전통춤 등의 공연이 이어졌고, 공연 후에는 주민들에게 부활절 달걀과 도시락 800개를 전달했다. 거동이 불편한 주민들에게는 자원봉사자들이 가가호호 방문하여 도시락과 부활절 선물을 전달했다.

 

동자동은 서울 최대의 쪽방촌으로 1,200여 세대가 거주하고 있다. 한교봉은 8년 전부터 매년 설날, 추석, 부활절, 성탄절을 앞두고 쪽방촌을 찾아 한국교회의 관심과 사랑을 전해왔다.

▲ 한국교회봉사단 부활절 달걀 및 도시락 나눔     © 뉴스파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