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민주의 종’타종 체험 해보세요

6일부터 8월17일, 매주 토요일 시민 누구나…민주의 종 역사성과 가치 공감

가 -가 +

곽종철
기사입력 2019-07-01

 

▲ 민주의 종     © 뉴스파워

 

광주시민과 방문객이 민주의종 타종 체험을 할 수 있다.

 

광주광역시는 5·18민주광장에 위치한 민주의 종의 역사성과 가치를 공감할 수 있도록 시민을 대상으로 타종 체험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타종체험 행사는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프린지페스티벌 기간인 오는 6일부817일까지 매주 토요일민주의 종각에서 진행된다.

 

타종은 일일 4회 운영되며, 체험시간은 오후로 418, 518, 618, 718분이다. 시민 누구나 참가비는 무료다.

 

민주의종 타종 체험 신청은 시 자치행정과(062-613-2914/~금 오전 9~오후 6)로 하면 된다. 타종체험 예약은 선착순으로 미달되는 경우 현장에서도 신청해 타종할 수 있다.

 

민주의종은 임진왜란과 한말의 의병정신, 일제강점기의 광주학생 독립의거, 5·18민주화운동 등 광주정신을 후대에 길이 전하기 위해 200510월 건립됐다. 종 정면에 보이는 몸 전체에 새겨진 민주의종글씨는 김대중 전 대통령이 직접 썼다. 종 높이는 4.2m, 무게는 8150(팔천백오십)관으로 8·155·18을 함께 기리고 조국 통일을 바라는 의미를 담아 제작됐다.

 

공식 타종은 광주광역시 민주의 종 관리·운영조례에 따라 3.1, 5·18 민주화운동기념일, 8·15광복절, 제야행사 총 4회 실시하고 있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