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꽃창포’ ‘제2출렁다리’ ‘앵무새’ … 장성군, 창의적인 미래비전 제시

유두석 장성군수, ‘옐로우시티 장성! 미래를 디자인하다’ 주제 특강

가 -가 +

곽종철
기사입력 2019-07-01

 

▲ 민선7기 1년 맞은 유두석 장성군수, ‘옐로우시티 장성! 미래를 디자인하다’ 주제 특강     ©뉴스파워

     
국가정원 추진 중인 황룡강, 전국 최대 규모 꽃창포 군락지 조성

 

희망과 성장, 미래전략 그리고 공감을 통해 옐로우시티 장성의 미래를 디자인하겠습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1일 장성군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민선71주년기념행사를 갖고 옐로우시티의 최종목표는 군민이 행복하게 잘 사는 것이라고 말했다.

 

유 군수는희망’,‘성장’,‘미래전략’,‘공감의 네 가지 키워드를 바탕으로 장성군의 미래 청사진을 제시했다.

 

국가정원 지정을 목표로 가꿔가고 있는 황룡강은 내년 봄 노란꽃창포를 식재해 전국 최대의 꽃창포 군락지로 거듭난다.

 

▲ 장성호 수변길 출렁다리     ©뉴스파워 wkfy


 
장성호 제2출렁다리 연내 개통향후 호수 횡단하는 출렁다리 신설해 수변길 연결

 

장성호는 제2출렁다리를 연내 개통하고, 장기적으로는 호수를 횡단하는 출렁다리를 설치해 호수 양쪽 수변길을 연결한다.

 

장성읍을 관통하는 철도로 인해 어려움을 겪어왔던 읍 시가지 확장 문제는 청운 지하차도 개설을 통해 획기적으로 개선한다.

 

창의적인 아이디어도 돋보였다. 장성군은 앵무새 체험관을 운영해 반려조류 산업에 진출, 시장 선점을 위한 도전을 시작한다.

 

이미 작년 가을 노란꽃잔치 기간 동안 앵무새 체험관을 운영했던 경험도 지니고 있다. 가족단위 관광객을 유치하고 앵무새용 사료작물을 재배하는 등 관련 산업을 확장해 대한만국 앵무새 메카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다.

 

유 군수는 황룡강과 국립심혈관센터 설립을 열거하며 창의적인 도전을 통해 앞으로도 새로운 희망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황룡강의 눈부신 변화는 2015, 잡풀만 가득했던 강변에 군과 주민들이 함께 꽃과 나무를 심으며 시작된 거버넌스의 기적이다.

 

▲ 2018 장성가을노란꽃잔치가 열린 황룡강변     ©뉴스파워 자료


황룡강변
3.2km 구간에 꽃길을 조성해 준비한 가을노란꽃잔치2년 연속 100만여 명의 관람객이 찾아 대성공을 거두어 장성군은 지난 520년 전통의 홍길동 축제와 황룡강 꽃길을 접목해황룡강 ()길동무 꽃길 축제를 새롭게 선보였다. 축제는 5만 평의 황룡강변을 수놓은 꽃길과 업그레이드 된 콘텐츠로 약 25만 명의 방문객 수를 기록, 장성군 봄 축제 사상 최고의 성적을 올렸다.

 

이제 장성군은 황룡강의 국가정원 지정을 최종 목표로 삼고 있으며, 현재 사전절차인 지방정원 지정이 순항 중이다.

 

국립심혈관센터는 전국 11개 대학병원 부설 심·뇌혈관질환센터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는 의료기관이다.

 

유두석 군수는 10여 년 전부터 정명호 전남대 의대 교수와 함께 국립심혈관센터 장성 설립을 준비해왔다. 이날 유 군수는 지난 26일과 30, 양일 간에 걸쳐 청와대 정무수석과 사회정책 비서관을 만나 국립심혈관센터의 장성군 설립에 관한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또 익일에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만나 관련 현안을 논의할 예정임을 밝혀, 향후에도 국립심혈관센터의 장성군 유치를 위한 유 군수의 광폭행보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어서 유두석 군수는 장성군 진입로와 푸드플랜, 공공실버주택 누리타운 등을 예로 들며 정체된 이미지를 걷어내고 내 외적인 성장을 이뤘다고 말했다.

 

작년, 국도 1호선에 건립된 옐로우게이트는 장성의 새로운 랜드마크다. 광주에서 장성으로 들어오는 관문인 옐로우게이트를 지나면 확 트인 고려시멘트 앞 4차선 도로와 회전교차로 애플탑, 주변에 조성된 아름다운 경관이 이어지며 장성의 매력을 더해준다.

 

푸드플랜은 장성군이 농산물의 판로 확보와 중소농 소득 보장, 일자리 창출을 위한 대책 마련의 일환으로 뛰어든 농식품부의 공모사업이다.

 

지난3월 군이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되며 2020100~150억 규모의 푸드플랜 패키지 지원 공모사업에 참여할 수 있는 유리한 기회를 획득했다.

 

누리타운은 지역 어르신들에게 쾌적한 주거공간과 건강관리, 여가활동 및 복지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공공실버주택이다. 시가지 내에 누리타운과 독거노인시설 사랑의집, 보건소, 공립 노인전문 요양병원 등이 밀집되며, 장성군은 실버복지 1번지의 명성을 더욱 공고히 할 수 있게 됐다.

 

▲ 장성 황룡강 꽃길     ©뉴스파워 자료


유두석 군수는
이러한 성장의 바탕에는 창의적인 발상이 있었다면서 창의성을 토대로 추진 중인 다양한 미래전략들을 제시했다.

 

황룡강의 국가정원 지정 추진 황룡강변에 노란꽃창포를 식재해 전국 최대 꽃창포 군락지를 조성하는 황룡강 꽃창포 시대선언 수변길옐로우 출렁다리로 관광 핫플레이스가 된 장성호에 2출렁다리연내 개통 향후 장성호를 횡단하는 출렁다리를 건설하고 장성호 수변길 전 구간을 완성, 댐 하류에 강수욕장과 수상 레포츠 단지, 리조텔을 조성해 체류형 종합 관광단지로 육성 고려시멘트 부지 개발 지속 추진 앵무새 체험관운영을 통한 반려조류 시장 선점 장성읍 청운지하차도 개통 등이 여기에 포함된다.

 

유 군수는 장성군의 모든 사업은 구성원 전원의 공감에서부터 시작되고 완성된다면서 오로지 군민만을 믿고, ‘희망찬 미래전략공감을 통한 성장을 밑거름 삼아 더 큰 장성, 더 자랑스러운 장성을 만들어가겠다고 각오를 피력했다.

 

한편, 이번 장성군의 민선71주년 기념행사는 기존의 정례회의 형식에서 탈피해 식전 공연과 이순영 전 함평농업기술센터 소장의 강의 등이 어우러져, 행사를 찾은 700여 군민과 공직자, 사회단체 관계자들로부터 고른 호응을 얻었다. 기념행사 후 유두석 군수는 공공실버주택 누리타운에 방문, 배식봉사로 민선72년을 시작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꽃창포 #출렁다리 #앵무새 #유두석 장성군수 #옐로우시티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