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2019년 제33회 NCCK인권상 추천 공고

사회의 인권증진과 민주발전에 기여한 개인 혹은 단체 대상으로 추천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19-07-01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총무 이홍정 목사)2019년 제33NCCK인권상 추천을 공고했다. 추천기준은 사회의 인권증진과 민주발전에 기여한 개인 혹은 단체이며, 접수 기간은 71일부터 920일까지다.

 

교회협은 세계인권선언일(1210)에 즈음해 인권주간을 제정하고 정치적 암흑기인 1987년부터 인권주간연합예배와 인권상 시상식을 진행해왔으며 지난 30여 년 동안 한국사회의 민주 발전과 인권증진에 기여한 개인 혹은 단체에 인권상을 수여해 왔다.

 

1987년 첫 회에는 박종철 물고문사건 진상규명에 기여한 오연상 선생을 수상자로 선정했고, 지난 2018년에는 국내 미투운동을 촉발시키며 한국사회의 젠더 감수성 증진에 기여한 서지현 검사와 일본 내 조선인 차별에 저항하며 오랜 시간 인권운동에 헌신해 온 사토 노부유키 선생을 수상자로 선정한 바 있다.

 

교회협은 올해에도 각 현장에서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들의 인권 보호를 위해 힘쓰고 있는 개인 혹은 단체를 추천받아 인권상을 수여하고자 한다.”사회 곳곳에서 인권 증진을 위해 활동하는 모든 분들께 깊은 존경심을 담아 미력하나마 지지와 격려를 표한다. 인권상 수여를 통해 한국교회가 더 낮은 곳에서, 이웃의 아픔을 나눌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접수방법 : 신청서 및 자세한 사항 홈페이지 참고(www.kncc.or.kr)

*전자메일(ncckhr@gmail.com) 또는 2) 우편접수

(서울시 종로구 대학로 19 한국기독교회관 711NCCK인권센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