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뉴욕장로성가단, 독일 찬양선교 활동 펼쳐

“찬양으로 유럽이 회복하도록”

가 -가 +

이종철
기사입력 2019-09-12

    

 

뉴욕장로성가단(단장 김재관 장로, 지휘자 이다니엘 장로)은 연례행사 로 독일 찬양선교를 다녀왔다. 여정은 92일부터 9일까지 장로성가단 단원 및 부인 권사 등 모두 37명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됐다.

▲ 뉴욕장로성가단이 독일에서 공연을 하고 있다.     ©아멘넷

 

 

장로성가단 일행은 92() 뉴욕을 출발하여 독일 프랑크푸루트 비스바덴에 3() 도착했다. 4()는 오전과 오후 양로원 두 곳에서 찬양사역을 했다. 어떤 이는 우울증이 심했는데 찬양하는 중에 치유가 되고, 어떤 이는 주님을 영접하고, 많은 사람들이 주님의 뜨거운 사랑을 체험했다는 간증이 있었다. 저녁에는 유럽에서 가장 큰 한인교회인 한마음교회 수요예배 특별찬양으로 주님께 영광을 올려드렸다.

 

5() 오전에는 쾰른 성당과 중앙역광장 야외사역으로 많은 관중들에게 찬양과 율동으로 마음을 열고 손잡고 기도하며 전도를 했다. 이어 난민캠프로 이동하여 난민을 위하여 찬양과 율동으로 위로하며 주님의 사랑을 나누었다.

 

6()은 만하임 양로원 사역으로 주님의 사랑을 나누며 위로를 했다. 저녁에는 만하임 독일교회 사역으로 찬양을 통하여 영혼구원을 위한 구령의 사역을 하므로 큰 호응을 체험할 수 있었다.

 

7()에는 라인강가 위치한 오라니어 독일교회에서 찬양하며 주님께 감사와 영광을 드렸다. 8(주일)에는 비스바덴 독일교회 찬양사역이 진행됐으며, 9() 아침에 뉴욕으로 돌아왔다.

 

독일 찬양선교를 다녀온 장로들은 유럽의 현실은 소식을 듣던 대로 교회는 크고 겉모습은 화려하나 안에는 텅텅 비어있었다. 우리 모두가 옛날엔 그들로 부터 인하여 신앙을 받아들였으나 이제는 그들을 위해 깨우쳐 일어나게 해야겠다는 마음의 다짐을 했다. 다시 그들을 찾아 복음 찬양으로 회복할 수 있도록 열심히 기도하며 최선의 노력을 하기로 했다고 소감을 말했다.

*뉴욕 아멘넷 제공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