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월드비전, '2019 Global 6k for Water' 개최

깨끗한 물 위한...월드비전 홍보대사 유지태 등 시민 2500명 참가

가 -가 +

김다은
기사입력 2019-10-08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이 지난 3일 상암월드컵공원 평화광장에서 2,500여명이 참가한 기부 마라톤 ‘2019 Global 6k for Water(2019 글로벌 6K 포 워터, 이하 글로벌 6K)’를 개최했다.

▲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이 지난 3일 상암월드컵공원 평화광장에서 2,500여명이 참가한 기부 마라톤 ‘2019 Global 6k for Water     ©월드비전

 

글로벌 6K’는 월드비전이 아프리카 아동들에게 깨끗한 식수를 전달하기 위해 진행하는 글로벌 캠페인이다. 행사 참여자들은 아프리카 아동들이 물을 얻기 위해 걷는 평균 거리인 6km를 대신 걷거나 달리며 아동들의 일상에 공감할 수 있다.

 

올해는 11월까지 서울을 비롯한 전국 7개 도시에서 진행된다. 3일 개최된 서울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고,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러너스월드, 오리온재단, 제리백, 풀무원, KGC인삼공사, OKF, UCON이 파트너사로 참여했다.

 

이번 행사에는 월드비전 홍보대사 배우 유지태를 비롯한 총 2,500명의 시민들이 참여해 거대한 마라톤 물결을 만들었다. 참가자들은 아프리카 아동의 사진이 프린트된 배번호를 부착하고 달렸다.

▲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이 지난 3일 상암월드컵공원 평화광장에서 2,500여명이 참가한 기부 마라톤 ‘2019 Global 6k for Water(2019 글로벌 6K 포 워터, 이하 글로벌 6K)’를 개최했다.     © 월드비전

 

 

참가자 중 일부는 실제 아프리카 아동들이 물을 운반할 때 사용하는 제리캔에 물을 담아 들고 달리는 특별 이벤트에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코스 중간 중간에 비치된 아프리카 아동 등신대를 보며 아동들과 함께 달리는 느낌을 만끽하기도 했다.

 

이 외에도 참가자들이 제리캔을 들고 장애물을 넘으며 달리는 히어로핏’, 배번호에 프린트된 아프리카 아동을 응원하는 소리를 측정하는 게임과 제한시간 안에 스텝퍼를 밟아 물방울에 물을 채우는 게임 등 식수위생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는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됐다.

 

또한 월드비전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배우 유지태가 이번 행사의 참가자들과 함께 6km를 완주하며 식수위생사업에 대한 관심을 촉구했다.

▲ 월드비전 홍보대사 배우 유지태도 참가했다.     © 월드비전

 

 

배우 유지태는 많은 아프리카 지역 아동들이 깨끗한 물을 얻기 위해 매일 6km라는 장거리를 걸어야 하는 고통을 겪는다고 한다아동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뜻 깊은 캠페인에 함께하게 되어 기쁘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이렇게 많은 시민들이 아프리카 지역 아동의 식수 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는 것에 놀랐으며, 적극 동참해주셔서 감사하다. "며 "아프리카 지역의 아동들에게 깨끗한 식수를 제공할 수 있도록 앞으로 계속 진행될 글로벌6k 지역 행사에도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월드비전 글로벌 6K는 부산, 대구, 고양, 강원, 진주, 평택 총 7개 도시 9 곳에서 11월까지 진행되며, 캠페인을 통해 모인 참가비(2만원)는 월드비전 식수위생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