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교연, 12월 3일 총회 개최하기로

건전한 교단 가입 조건 간소화하기로 결의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19-10-12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8-6차 임원회가 지난 8일 오전 10시 한교연 회의실에서 갖고 제9회 총회를 오는 12월 3일 개최하기로 했다. 또한 한교연 가입 조건을 간소화하기로 했다.

▲ 한교연 제8-6차 임원회     © 뉴스파워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의 사회로 열린 이날 임원회는 제9회 총회 날짜를 정관과 선거관리 규정에 따라 오는 123일로 확정하고, 장소는 서울 종로 5가로 하되 대표회장에게 위임하기로 했다. 이날 임원회에서는 직전대표회장 이동석 목사를 위원장으로 7인의 선거관리위원회를 구성했다.

 

선거관리위원장에는 이동석 목사(직전 대표회장), 부위원장 송태섭 목사(공동회장), 서기 김병근 목사(공동회장), 위원으로는 박만수 목사(개혁개신 직전총회장) 김동성 목사(대신 증경총회장) 홍정자 목사(진리 총회장) 신광준 목사(공동회장) 등이다.

 

임원회는 한장총 한기총 등 타 연합기관에 소속된 교단으로서 이단사이비에 연루되지 않은 건전한 교단이 본 한교연에 가입을 원할 경우 가입요건을 보다 간소화하기로 결의했다.

 

이밖에도 최근 예장통합 교단 총회에서 명성교회 문제를 대승적으로 해결한 것과 관련해 목회 승계 문제 등을 주제로 한 신학포럼을 개최하는 문제를 대표회장에게 위임했다. 최근 이웃과 정부의 무관심 속에 아사한 탈북민 모자 사건과 관련해 탈북민에 대한 한국교회의 관심과 정부와 지자체로 하여금 보다 적극적인 정책 지원에 나서도록 촉구하는데 한교연이 힘을 모으기로 했다.

 

또한 103일과 9일에 잇따라 광화문에서 개최된 시국집회와 관련해 한교연은 진영논리가 아닌 분명한 성경적 세계관의 틀 안에서 사안에 따라 협력하고 참여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