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구성시화운동, 창립 20주년 기념포럼

전용태 세계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축사

가 -가 +

이수미
기사입력 2019-10-23

대구성시화운동본부는 22일 오전 10시 호텔 인터불고 심비디움 대연회장에서 창립 20주년 기념포럼을 열었다.

▲ 대구성시화운동본부는 22일 오전 10시 호텔 인터불고 심비디움 대연회장에서 창립 20주년 기념포럼을 열었다.     © 뉴스파워

 

포럼은 1999년 대구지검장으로 부임해 대구성시화운동 산파 역할을 했던 세계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전용태 장로 (법무법인 로고스 설립자)와 최호자 권사 내외를 비롯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나온 20년 앞으로 20년-대구성시화 어떻게 해야 하나?’를 주제로 진행됐다.

 

최영태 목사(이사장)의 인도로 시작된 예배는 이중근 장로(홀리클럽 전 회장)의 기도, 김성림 권사(홀리클럽 부회장․한국기독의사회장)의 성경봉독, 스랍 피아노 트리오의 ‘너 예수께 조용히 나가’ 특별연주, 이관형 목사(공동 본부장)의 ‘기억하며 기대하자’ 설교, 박병욱 목사(전 대표본부장․대기총 대표회장)의 축도, 바리톤 권성준․피아노 김현서의 특송 순으로 진행됐다.

이 목사는 “주여, 다윗과 그의 모든 고통을 기억하소서… 내가 그의 원수에게는 수치를 옷 입히고 그에게는 왕관이 빛나게 하리라”의 시편132편 10~18절을 전했다.

 

포럼은 송기섭 목사(대표본부장)의 사회, 황용대 목사(전 대표본부장)의 ‘대구성시화운동의 지나온 날과 대구성시화의 길’, 장영일 목사(전 대표본부장)의 ‘현 대구 교계 상황과 대구 성시화의 길’ , 최용준 교수(한동대)의 ‘세계성시화의 사례와 대구성시화의 길’ 발제 순으로 이어졌다.

질의 및 응답에 이어 박태동 목사(전 대표본부장)의 마무리 기도, 김성기 목사(사무총장)의 광고, 전용태 장로(세계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의 축사,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만찬을 들며 교제를 나눴다. 만찬기도는 이관영 목사(경북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가 했다.

 

(사)대구성시화운동본부 이사장 최영태 목사와 대표본부장 송기섭 목사는 “대구성시화운동본부가 창립 20주년을 맞아 포럼을 준비했다”며 “대구성시화의 나아갈 길을 토론해 준 모든 이들에게 감사한다.”고 인사했다.

 

한편, 제20회 대구성시화연합예배는 11월 1일 오후 8시 동막교회(담임목사 송기섭)에서 드린다. 말씀은 이재서 총장(총신대)이 전한다.

제19회 대구성시화를 위한 찬양의 밤은 28일 오후 7시30분 대구중앙교회(담임목사 박병욱)에서 열린다.


한편 대구성시화운동본부는 1999년 5월 18일 대구지검 검사장실에서 전용태 검사장과 박태동 목사가 만나 대구 성시화운동의 비전을 나누고 기도하면서 시작됐다.

포항=이수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