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시화운동 전국 지도자대회’ 전격 연기

정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재난 방지대책에 호응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20-02-01

 

 

세계성시화운동본부(대표회장 김상복 목사, 전용태 장로)는 오는 24일 오전 11시 해오름교회(담임목사 최진수)에서 개최하기로 했던 성시화운동 전국 지도자대회를 전격 연기하기로 했다.

 

▲ 2019충남당진국제성시화대회에 참석한 국내외 성시화운동 지도자들     ©뉴스파워

세계성시화운동본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우려로 정부가 확진 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상황에서 정부의 재난방지대책에 호응하는 한편 혹시라도감염에 대한 우려 때문에 연기를 긴급 결정했다.

 

한편 세계성시화운동본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소멸을 위해 전국과 해외에 기도를 당부했다.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소멸되어 정국이 안정되면 성시화운동 전국 지도자대회를 다시 열어 제214.15 총선 투표참여 및 교회 선거법 준수운동, 전도사관학교, 성시화아카데미 등 사역을 진행하기로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