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국교회예배의날

여의도순복음교회 ‘코로나 성금’ 10억 지원

대한적십자사 방문해 전달 “피해 극복과 조속한 소멸 위해 기도”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20-03-04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담임목사)는  자난 3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인해 큰 고통을 겪고 있는 대구시민들을 위로하고, 확산 방지와 환자 치료를 위해 애쓰고 있는 공무원들과 의료진들을 격려하고자 긴급의료지원금 10억 원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

▲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담임목사)는 3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인해 큰 고통을 겪고 있는 대구시민들을 위로하고, 확산 방지와 환자 치료     ©뉴스파워



이영훈 목사는 재난으로 힘들어하는 대구지역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성금을 지원하게 됐다면서 조속한 시일 안에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소멸되도록 여의도순복음교회 모든 성도들이 기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적십자사 박경서 회장은 지금까지 예수님의 사랑으로 우리 사회와 세계 곳곳에 구제의 손길을 펼쳐온 여의도순복음교회가 코로나19 피해를 당한 대구시민들을 위해 재난성금을 기탁한 데 대해 감사한다고 말하고 더 이상 질병의 확산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한편 이날 성금은 코로나19의 방역 및 예방,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물품과 구호물품 구매에 활용된다.

▲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담임목사가 대한적십자사 박경서 총재(좌)에게 코로나 19 극복 지원금 10억원을 전달하고 있다.     ©뉴스파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