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일선교대회

『2020 북한 회복을 위한 구역공과』출판

숭실대 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 한국교회 통일선교 확산 위해 제작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20-04-29

숭실대학교 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센터장 하충엽 교수) 2020 북한 회복을 위한 속회구역공과 교재를 출판했다.

▲ 숭실대학교 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센터장 하충엽 교수) 『2020 북한 회복을 위한 속회․구역공과 교재』를 출판했다.     ©뉴스파워

 

이 교재는 매년 6월 통일선교를 주제로 한 달 (4) 동안 한국교회에서 각 속회와 구역에서 예배와 성경공부 등을 통하여 복음적 통일에 대하여 공부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 올해의 주제를분단을 넘어 위대한 대한민국으로 정하고 갈등과 분단을 넘어 하나가 되는 교회, 위대한 대한민국으로 가는 길은 복음통일 뿐임을 강조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하충엽 교수(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장), 오성훈 목사(쥬빌리 통일구국기도회 사무총장), 하광민 목사(생명나래교회 담임), 이선진 목사(안성제일감리교회 담임) 등이 집필자로 참여했다.

 

지난 2016년부터 시작해서 매년 속회/구역공과 교재를 발간하고 있는 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장 하충엽 교수는 이 교재를 통하여 통일선교에 참여하는 교회가 늘어나서 북한의 회복을 위해 기도하는 교회와 성도가 하나라도 더 세워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교재 파일은 5월초부터 숭실대학교 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를 통하여 받을 수 있으며, 한국교회와 한인교회 구성원 누구나 교회 상황에 맞게 사용할 수 있다.

 

숭실대학교 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는 201410월 한국교회가 초교파적으로 연합해 복음통일의 비전을 품고 설립했다. 초대 실행이사회 의장으로는 이철신 목사(영락교회 원로)2018년까지 섬겼다. 이후 2019년에는 김지철 목사(소망교회 은퇴)가 맡았으며, 2020년 현재 이규현 목사(수영로교회 담임)가 의장으로 섬기고 있다.

 

실행이사로는 김경진 목사(소망교회 담임), 김운성 목사(영락교회 담임), 이재훈 목사(온누리교회 담임), 지형은 목사(성락성결교회 담임), 최이우 목사(종교교회 담임), 황준성 총장(숭실대학교)이 섬기고 있다. 운영이사는 각 교단별로 10명의 목사로 구성되어 있다.

 

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는 올해 하반기부터 국내와 해외의 각 주요 도시별로 통일리더십포럼을 기획하며 준비하고 있다. 또한 숭실대 기독교통일지도자학과의 석·박사 과정에는 60여 명의 학생이 하나님 나라의 비전을 품고 통일을 준비하며 공부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기독교통일지도자훈련센터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