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남도,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센터’ 교육생 모집

7월 3일까지 52명 모집…스마트팜코리아 누리집서 신청

가 -가 +

곽종철
기사입력 2020-05-12

▲ 영광군, 청년창업 인큐베이팅, 청년예술인 공동작업 공간 ‘빠끔살이 공작소’ 개소     ©뉴스파워 자료

  

미래농업을 이끌어 갈 스마트팜 청년인력 양성을 위해 오는 73일까지 전라남도는 청년창업 보육생 52명을 모집키로 했다.

 

청년창업 보육사업은 청년들이 스마트팜을 활용해 취·창업할 수 있도록 20개월간 이론교육부터 경영실습, 생산·판매, 창업초기 전문가 컨설팅까지 전 과정을 무료로 교육하는 프로그램이다.

 

지원대상은 만 18세 이상 만 40세 미만 청년이며, 스마트팜코리아 누리집(www.smartfarmkorea.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바란다.

 

교육대상은 서류심사, 전문가 면접 심사를 통해 오는 8월 최종 선발된다.

 

교육은 오는 9월부터 내년 4월까지 순천대학교 농업과학교육원에서 2개월의 이론교육과 6개월 과정의 교육형 실습교육이 진행된다.

 

이후 1년간 현재 조성 중인 고흥 스마트팜 혁신밸리내 경영형 실습온실에서 전문가의 현장지도와 자문을 받아 직접 농장을 경영하게 된다.

 

교육을 수료한 청년 창업농에게는 스마트팜 종합자금 대출 신청 자격이 부여되며, 농림수산업자 신용보증기금 우대 지원 등 혜택이 주어진다.

 

또한, 독립경영 3년 이내인 교육생은 경영실습과정 1년 동안 월 최대 100만 원의 영농정착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전라남도 곽홍섭 식량원예과장은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사업은 청년 창업농 등 미래 첨단농업 인력의 핵심 주체를 육성하는 과정이다“20개월간의 장기 교육 과정이 잘 운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교육수료 후 성적이 우수한 교육생 12명에게는 고흥 스마트팜 혁신밸리내 스마트 온실을 1인당 16503년 동안 저렴하게 임대해 영농정착 준비를 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