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올해 교통유발부담금 여수시, 30% 감면

8월 3일~9월 14일 실태조사 후 10월 초 부과

가 -가 +

곽종철
기사입력 2020-08-05

▲ 여수시청 전경     ©뉴스파워


1,000
이상 교통 혼잡 유발 시설물 소유자에 부과

 

5일 올해 부과되는 교통유발부담금을 여수시 (시장 권오봉)30% 경감하기로 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소비활동 위축으로 피해를 보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등의 경제적 부담이 이번 조치로 대폭 줄어들 전망이다.
 
교통유발부담금은 전년 81일부터 당해년 731일까지의 기간 동안 교통 혼잡을 유발하는 연면적 1000이상 시설물 소유자에게 부과된다.


5명의 실태조사원 5명을 시가 고용해 다음달 14일까지 시설물 사용용도 및 소유자 변동 등 실태조사를 거쳐 10월 초 부과할 방침이다. 부담금 감면은 별도로 신청할 필요 없이 시에서 일괄 적용한다.


지난해 약 91600만 원이 부과된 점을 고려하면, 이번 경감조치로 시민들에게 약 27천여만 원의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시는 예상했다.

 

부담금은 교통안전 시설 확충과 교통체계 개선 등을 위한 재원으로 사용된다.

 

여수시 교통과 방성은 담당은 이번 조치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교통 혼잡 #교통유발부담금 #여수시 #감면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