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국교회, '포괄적 차별금지법' 총력 반대!

8월 12일 온누리교회에서 추진위원회 조직 및 선언식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20-08-07

 연합기관, 공교단, 개교회가 하나 된 한국교회기도회
 

한교총에서는 지난 625일 한국교회 주요 교단장들과 단체 및 활동가들을 초청하여 <한국교회기도회>를 개최하였고 이 기도회를 확대하여 월례기도회로 전국화하여 개최하기로 결의하였다. 이에 한교총을 중심으로 한국교회 내 주요교단, 연합기관, 지역연합회(17개 광역시·, 226개 시··), 그리고 뜻을 같이하는 기독교단체들이 함께 국회에 제출된 <차별금지법안>에 공동으로 대응하면서 이 법의 제정을 반대, 철회시키는 것을 목표로 <위장된 차별금지법 반대와 철회를 위한 한국교회기도회, 이하 한국교회기도회’>를 전국적으로 개최하여 범교회적으로 이 난제에 연합하여 대응한다.

 

▲ 한국교회 역사가 최초로 한국교회 95퍼센트를 차지하고 있는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 소속 교단장과 총무들이 ‘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 성명서     ©뉴스파워

 

한국교회기도회는 한교총이 중심이 되어 사무처를 운영하며 각 교단에 필요한 모든 자료, 매뉴얼 등을 지속적으로 제공하는데 각 교단에서는 이를 받아 노회/지방회별 기도회와 개교회별 기도회 진행을 독려하며 안내하게 된다. 적극 참여하는 교단으로는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합동) /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 기독교대한감리회 / 대한예수교장로회(백석) /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 기독교한국침례회 / 기독교대한성결교회 / 대한예수교장로회(고신) / 대한예수교장로회(개혁) / 예수교대한성결교회 /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 / 대한기독교나사렛성결회 / 그리스도의교회협의회 /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중앙총회 / 대한예수교장로회(웨신) / 대한예수교장로회(보수) /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보수A) / 대한예수교장로회(성경) / 대한예수교장로회(정통보수) /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복구) / 대한예수교복음교회 / 그리스도의교회교역자협의회 /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보수) / 대한예수교장로회(진리) / 대한예수교장로회(보수개혁) / 기독교한국루터회 /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선목) / 예수교대한감리회 / 대한예수교장로회(피어선) / 대한예수교장로회(호헌) 등이다.

 

동역하는 단체는 한국교회연합(한교연), 한국장로교총연합회(한장총),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 (세기총), 세계성시화운동본부, 한국기독교공공정책협의회(기공협), 한국교회법학회, 미래목회포럼, 주요거점교회, 17개 광역시·도 기독교연합회, 226개 시··구 연합회 등이 공동 대응하게 되는데 이처럼 한가지 목표를 가지고 한국교회 전체가 연합하는 것이 오랜만에 이뤄졌다는 것은 그만큼 심각성을 가지고 있다는 반증이다.

▲ 위장된 차별금지법 반대와 철회를 위한 한국교회 기도회. 한교총이 주최하고 교계 연합기관과 세계성시화운동본부 등 단체들이 참여한다.     © 뉴스파워

 

 

한교총 주최로 한국교회기도회추진위원회 조직과 선언식을 겸한 월례기도회를 812일 오전 7시 온누리교회(담임 이재훈 목사) 서빙고성전에서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주관으로 열리는데 한교총 대표회장 김태영 목사가 설교, 음선필 교수(홍익대 법대)가 강의를 담당하며 추진위원회 조직 및 선언, 기도회로 진행된다. 이후 916() 오전 7시에는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주관으로 서대문교회에서, 1015() 오전 7시에는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주관으로 여의도순복음교회에서, 1111() 오전 7시에는 기독교대한감리회 주관으로 광림교회에서 진행되며 교단별, 지역별 기도회도 각각의 일정으로 힘을 모으게 된다.

 

한교총을 중심으로 전국적으로 진행되는 한국교회기도회130여년 동안 한반도에서 인권 및 평등 신장과 약자 보호 등에 가장 앞장서 온 교회를 마치 반평등적 집단으로 매도하며 교회를 자기 밥그릇만 지키는 세력으로 몰고가는 모든 시도와 세력에 대응할 것이며 차별금지법에 숨어있는 위장된 의도와 반사회적, 반윤리적 실상을 낱낱이 밝히면서 이 법이 철회되고 정화될 때까지 모든 노력을 멈추지 않을 것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