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사랑의교회, 구례 수재민에 1만 명 분 식사 제공

성도들, 매일 사랑의교회-구례 오가며 섬겨...사랑의교회가 한국구세군에 기증한 사랑의밥차도 구호현장에서 큰 역할

가 -가 +

김철영
기사입력 2020-08-13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 뉴스파워

 

사랑의교회(담임 오정현 목사)가 지난 2018년 제작해 한국구세군에 기증한 사랑의밥차가 수재피해 현장에서 톡톡히 한몫을 담당하고 있다. 또한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 뉴스파워

 

사랑의밥차는 재난·구호 현장을 돕기 위한 이동급식차량으로 지난 2018, 사랑의교회가 창립 40주년을 맞아 대사회적 책임의 일환으로 제작, 한국 구세군에 기증했다.

 

개별 교회가 재난 구호 현장을 돕기 위해 이동급식차량을 기증한 것은 첫 사례로 기록됐다.

 

한국 구세군에서 운영중인 사랑의밥차는 소외계층 연탄 나눔 현장과 남대문 쪽방촌 독거 어르신 무료 급식 지원 등에 동원되었다. 올해는 이번 수해 지역 재난 구호 현장에 투입되어 이재민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하고 있다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뉴스파워

 

사랑의교회 자원봉사자들은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하루 3천인 분 식사를 조리해 이재민들의 대피소로 배달했다. 특히 사랑의교회에서 새벽 5시에 출발해 구례를 왕복하며 아침, 저녁으로 봉사의 손길 이어가고 있다. 무엇보다 수해 소식 듣자마자 성도들은 자발적 헌금 및 봉사 자원으로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한편 전남 구례군은 이틀간 380mm의 집중호우가 내리며 섬진강서시천이 범람하여 1,000여 명의 주민이 대피소로 피신하는 등 농경지, 가축, 공공시설 등 피해 규모가 큰 상황이다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 뉴스파워

 

사랑의교회는 “‘사랑의밥차 나눔은 사랑의교회 성도들이 전남지역의 수해 소식을 듣자마자 자발적으로 헌금하며 봉사를 자원하며 이루어졌다.”어린아이부터 장년층까지 한 마음으로 이웃의 아픔에 공감하며 참여한 것으로 특히 탈북민 예배 공동체인 북한사랑의선교부의 성도들은 남한 정착에 많은 이들에게 도움을 받았던 데에 감사한 마음을 가지고 참여했고, 어린아이들은 천 원짜리 지폐와 상품권 등까지 내어놓는 등 사랑을 전하기 위해 마음을 모았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한중국제교류재단 섬김이들과 사랑의교회 중국중화권 사역팀은 이번 수해 기간이 여름 휴가 기간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이들이 이웃의 아픔을 공감하며 즉각적으로 모금에 참여하여 이웃사랑의 실천에 앞장섰다.”고 밝혔다.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사랑의교회가 한국구세군에 기증한 사랑의밥차     © 뉴스파워

 

오정현 목사는 자연재해로 어려움을 당한 이웃을 돕고, 고통을 나누는 일은 교회의 당연한 사명이다. 교회의 섬김을 통해 어려움을 당한 이재민 분들이 위로와 힘을 얻길 바란다.”고 밝혔다.

 

사랑의교회는 오는 16일 주일예배를 광복주일로 드리며 하나님께서 수해와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의 고통과 아픔을 만져 주시고 속히 치유해 주시기를 기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랑의교회는 이웃사랑을 교회가 지켜야 할 생명의 사명으로 붙들고 고통받는 이웃들의 아픔을 위로하고 함께 울며 예수님의 사랑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 뉴스파워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 뉴스파워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 뉴스파워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 뉴스파워
▲ 사랑의교회는 이번 수해로 큰 피해를 입은 전남 구례 지역의 이재민들을 위해 1만여 인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밥차 나눔’을 진행했다     © 뉴스파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