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인 우리제일교회, 코로나19 72명 감염…더 늘어날 듯

경기도, 교회집합제한명령 발동…교회 이미지에 심각한 타격

가 -가 +

김철영
기사입력 2020-08-14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 우리제일교회(소에스더 목사)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14일 오후 2시 20분 현재 72명으로 늘어났다. 개교회로서는 최대의 감염자가 발생했다. 경기도와 중대본에서는 감염자가 더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 우리제일교회     ©뉴스파워

예장개혁총연 소속인 우리제일교회 소에스더 목사는 14일 오전 "코로나19 감염으로 심려를 끼쳐 대단히 죄송하다."고 밝혔다. 또한 교회 홈페이지에 공지글을 올려 지역 주민들에게 사과한다고 밝혔다.
▲ 우리제일교회가 코로나19 집단감염과 관련 사과문을 공지했다.     © 뉴스파워

한편 경기도 이재명 도지사는 14일 오후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교회 및 종교시설집합제한명령을 발동했다.

경기도 고양시 기쁨153교회, 고양시 일산구 풍동 반석교회, 경기도 김포시 주님의샘장로교회에이어 용인시 우리제일교회에서 확진자가 대규모로 발생한 것과 관련한 조치다.

 

▲ ' 코로나19 예방 및 종교시설 집회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있는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도청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오는 15일부터 2주간 교회 포함 모든 종교시설에 집합제한 행정명령을 발동하면서 정규 예배·미사·법회 등을 제외한 종교시설 주관의 각종 대면 모임 활동 및 행사 금지 정규 예배·미사·법회 시 찬송 자제, 통성기도 등 큰 소리로 노래를 부르거나 말하는 행위 금지 음식 제공 및 단체 식사 금지 전자출입명부 설치 및 이용 출입자 증상 확인 및 유증상자 등 출입 제한 방역관리자 지정 마스크 착용 종교행사 전후 시설 소독 및 소독대장 작성 시설 내 이용자 간 2m 간격 유지 등을 명령했다.

 

만일 이를 위반시에는 집회를 전면 금지하고 벌금부과 방침, 확진자 발생시 방역비와 감염자 치료비 등 제반 비용에 대한 구상권 청구가 가능하다.

 

이 지사는 종교의 자유 침해가 아닌 도민의 생명과 안전 보호하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