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소강석 목사, 제105회 총회장 당선

목사부총회장에는 배광식 목사 당선

가 -가 +

김철영
기사입력 2020-09-21

 

    

▲ 제105회 총회장으로 추대된 소강석 목사     © 뉴스파워

 

예장합동 제105회 총회장으로 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가 당선됐다. 목사 부총회장에는 배광식 목사가 당선됐다. 지난 2005년 예장합동과 합동한 지 15년만에 처음으로 예장개혁 출신으로 총회장에 당선됐다.

그러나 장로 부총회장은 후보자 지위 상실로 현실적으로 새로운 후보를 추천받아 진행하기 어렵기 때문에 이 문제로 토론이 진행됐다. 결국 소강석 목사와 한기승 목사의 제안으로 법을 잠재하기로 하고서 다음 선거를 진행했다.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희 목사)는 새에덴교회를 본부로 하여 전국 35개 지역에서 동시에 실시했다. 경선 후보들은 전국 35개 지역에서 문자메시지를 통해 지지 후보 기호를 전송해 본부에서 통계를 내서 당선자를 발표했다. 이종철 목사가 신규식 목사와 경선을 통해 부회록서기에 당선됐다.

▲ 예장합동 제105회 총회에서 부회록서기 선거를 경선으로 진행했다.     ©뉴스파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