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교회, 예배당 좌석 30%까지 예배 가능

중대본,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낮추면서

가 -가 +

김철영
기사입력 2020-10-11

▲ 중대본 본부장 정세균 총리     ©뉴스파워

중대본(본부장 정세균 총리)이 11일 오후 코호나19 사회적 거리두기를 1단계로 낮추면서 교회들은 12일부터 예배당 좌석의 30퍼센트까지 예배에 참석할 수 있게 됐다. 지금까지는 300석에 50명까지 가능했었다.

한편 초등학교 저학년도 일주일에 3회 이상 등교할 수 있게 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