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장개신, 한교교회교단장회의 회원 가입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20-10-21

한국교회교단장회의 제14차 총회가 지난 20일 오전 11시, 서울 하야트호텔 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회의에서는 예장개신총회의 회원가입 신청 건을 심의하여 회원 가입을 허락했다. 또한 제14회기 간사 교단으로 예장고신, 예장대신, 예장합신 교단을 선정하고 이영한 목사(고신 사무총장)를 간사장으로 김종명 목사(백석 사무총장)와 고영기 목사(합동 사무총장)가 실무를 맡도록 했다.

▲ 한국교회교단장회의 제14차 총회가 지난 20일 오전 11시, 서울 하야트호텔 회의실에서 열렸다.     ©뉴스파워

교단장회의는 2021한국교회부활절준비위원회 준비위원장 엄진용 목사의 부활절 준비위원회 조직 상황을 보고받고, 대회장에 소강석 목사, 준비위원장에 엄진용 목사, 사무총장에 변창배 목사를 승인했다.


회의에 앞서 드린 예배에서는 예장통합총회 총회장 신정호 목사의 사회로 드린 예배는 예장한영총회 총회장 이원해 목사의 기도와 예장합동총회 총회장 소강석 목사의 설교, 기하성총회 대표총회장 이영훈 목사의 축도로 마쳤다.

▲ 한국교회교단장회의 제14차 총회가 지난 20일 오전 11시, 서울 하야트호텔 회의실에서 열렸다. 설교하는 예장합동 총회장 소강석 목사     © 뉴스파워


소강석 목사는 ‘거룩한 부족 공동체를 이루자’는 설교를 통해 코로나19 이후 세대는 부족사회처럼 변할 것이므로, 한국교회가 그리스도를 머리로 하나의 부족인 것처럼 연결하고 협력하여 우리에게 주어진 문제를 해결해 갈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교단장회의는 2001년 교단장협의회로 출범한 교단장 친교 단체로 공신력 있는 연합단체에 소속한 교단으로서 교육부 인가 4년제 대학교 혹은 대학원대학교를 성직자 양성기관으로 두고 있는 교단의 현직 교단장이 참여하는 단체이며, 현재 국내 23개 교단이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