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교연 제10대 대표회장에 송태섭 목사 단독 입후보

오는 12월 10일 제10회 총회에서 선출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20-11-21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10대 대표회장 후보에 송태섭 목사가 단독 입후보했다.

 

▲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제10대 대표회장 후보에 송태섭 목사(좌측)가 단독 입후보했다.     © 뉴스파워

 

한교연 총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이동석 목사)는 지난 1119() 오전 11시 전체 회의를 열고 대표회장 후보 접수를 마감했다. 이어 단독으로 입후보한 송태섭 목사의 등록 서류와 후보 등록금 및 발전기금의 납입 사항을 영수증과 통장으로 확인한 결과 이상이 없다고 보고 송태섭 목사를 한교연 제10대 대표회장 후보로 확정했다. 한편 상임회장 후보는 113011시까지 접수하기로 했다.

 

한교연 제10대 대표회장 후보 송태섭 목사는 합신대 대학원, 한남대 목신원을 졸업하고, 현재 수원 경원교회를 시무 중이다. 대한예수교장로회 고려개혁 총회총무와 총회장, 한기총 부서기, 총무협의회 회장을 지냈으며, 한장총 상임회장에 이어 대표회장을 역임하고 현재 한국교회연합 상임회장이다. 현재 수원남부경찰서 경목, 월드비전 이사로 봉사하고 있다.

 

선관위는 회원 교단 및 단체의 분담금을 1130일까지 연장해 납부토록 하고 미납 시에는 선거권 피선거권이 제한됨을 공지하기로 했다. 한교연 제10회 총회는 오는 1210일 오전 11시 한국기독교연합회관 3층 중강당에서 개최된다.

 

송태섭 목사는 소견서를 통해 한국교회가 하나 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송 목사는 한국교회가 연합과 일치의 정신으로 하나 되는 일은 주님의 지상명령이라며 지금 대한민국과 사회는 정치 경제 외교 안보가 위험수위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러한 때에 한국교회가 사분오열되어 한 목소리를 내지 못하고 있는 안타까운 현실에 직면하고 있다.”저는 한국교회가 하나가 되는 일에 일체의 기득권을 내려놓고 임하겠다. 한국교회가 하나 되어 세상에 일어나 빛을 발하는 교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한국교회연합의 단합과 결속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송 목사는 한국교회연합이 한국교회의 일치와 연합에 앞장서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우리 안에 단합과 결속이 중요하다. 회원교단과 단체가 한 마음으로 똘똘 뭉쳐야 건강하고 역동적인 연합기관으로서 역할을 바로 감당할 수 있다.”주님이 한교연에 부여하신 시대적 소명을 바로 감당하면서 든든히 서가기 위해 구성원 모두의 의견을 경청하고, 양보와 존중, 배려하는 자세로 단합과 결속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대사회 대정부를 향한 시대적 사명을 충실히 감당하겠다.”고도 밝혔다.

 

송 목사는 교회연합기관은 한국교회의 목소리를 대사회 대정부에 바로 전달해야 할 의무와 사명이 있다.”한교연은 지난 9회기동안 정치적 진영논리를 배격하고 하나님의 진리와 공의 앞에 바로 서서 선지자적 사명을 감당하는데 최선을 다해왔다. 작금의 코로나19와 포괄적 차별금지법 등과 관련해 한국교회에 가해지는 온갖 탄압에 굴복하지 않고 세상을 향해 하나님의 공의와 진리를 힘있게 선포하는 한교연이 되도록 제가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이웃에 사랑을 실천하는데 앞장서겠다.”주님은 세상에 화해와 중보자로 오셔서 겸손한 자세로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이웃을 사랑으로 섬기셨다.”네 이웃을 내 몸과 같이 사랑하라고 하신 주님의 명령대로 세상의 가난하고 병들고 억눌리고 소외된 이웃을 섬기는 데 앞장서는 한교연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