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새로남교회,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2천만원 기탁

대전 서구청에서 진행된 성탄트리 점등식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천만 원 기탁

가 -가 +

김철영
기사입력 2020-11-28


 새로남교회(담임 오정호 목사)는 지난 25일 대전 서구청에서 진행된 성탄트리 점등식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천만 원을 기탁했다.

▲ 전달식에 참석한 좌측부터 이선용 구의장, 장종태 구청장, 오정호 목사, 정태희 회장     © 뉴스파워

 

 이날 점등식은 대전광역시 서구 기독교직장선교회가 주관하고 새로남교회가 후원했으며, 새로남교회 오정호 목사를 비롯해 장종태 서구청장, 이선용 서구의회 의장, 정태희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했다.

 오정호 목사는 “별을 따라 아기 예수님에게 나아왔던 동방박사들처럼 설치된 성탄트리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성탄의 주인이신 예수님께 나아오길 바란다.”며 “예수님의 사랑을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하고픈 심정으로 이 성금을 기탁한다.”고 밝혔다.

장종태 구청장은 “매년 성탄트리와 성금으로 지역사회를 향한 사랑을 실천해주시는 새로남교회의 섬김에 감사한다”며 “성탄절과 연말연시를 맞아 어려운 이웃을 돌아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새로남교회는 매년 서구청 성탄트리 점등식을 후원할 뿐 아니라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을 기탁해 오고 있다. 2020년에는 코로나19와 수해 피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은 대전 시민들에게 긴급재난 구호 성금을 지원하여 지역사회에 도움을 주었다.

 또한 2007년부터 교회에서 운영하는 새로남카페의 수익금 전액을 사회로 기부하여 최근 누적 기부액이 20억을 돌파하기도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