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교회들, 사랑과 희망의 '성탄 트리' 점등

여의도순복음교회, 성탄트리 점등하고 김장김치 1211박스를 장애인 성도 및 고통받는 이웃 1135가구에 전달...사랑의교회, 북한 교회 이름 적힌 성탄트리 점등

가 -가 +

김철영
기사입력 2020-12-02

 

교회마다 설치한 성탄 트리의 불빛이 예수 성탄을 축하하고 알리고 있다.

▲ 성탄트리로 장식된 여의도순복음교회     ©뉴스파워



세계 최대의 교회인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담임목사)는 지난달 27일 오후  530분 교회당과 십자가탑 및 광장 전체를 밝히는 성탄트리 점등식을 가졌다.

또 이에 앞서  베다니홀에서 ‘2020년 사랑의 김장 나눔행사를 열었다.장애인대교구 주최로 열린 이날 행사에서는 코로나19로 예년의 김장담그기 행사는 생략하고 전문업체에 주문하여 배달된 김장김치 1211박스를 장애인 성도 및 고통받는 이웃 1135가구에 전달했다.

▲ 사랑의교회 성탄트리. 방울에 북한 교회 이름들을 적었다.     © 뉴스파워



사랑의교회(담임목사 오정현)도 교회 광장에 대형 성탄트리를 점등했다. 사랑의교회는 성탄트리 방울에  북한의 옛 교회들의 이름을 써서 달았다.  성탄의 기쁜 소식이 북녘 땅에 전해지기를 바라는 마음과 복음적 평화 통일을 염원하는 마음에서다.

▲ 여의도순복음교회 성탄트리     © 뉴스파워

 

▲ 여의도순복음교회     © 뉴스파워

 

▲ 사랑의교회     © 뉴스파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