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CCC 대학생들, 금식기도로 모은 성금 5420여 만원 북한 어린이 돕기 등에 기부

북한 고아원과 보육원에 이유식 지원, 베이루트 폭발사고 이재민 돕기, 탄자니아 우물시추 지원

가 -가 +

김현성
기사입력 2021-01-06

  

한국대학생선교회(CCC, 대표 박성민 목사) 소속 대학생들이 나라와 민족을 위해 3일 간 금식기도를 하면서 헌금한 5422만여 원을 북한 고아원과 보육원 아이들을 위한 이유식과 영양식 등을 위해 기부했다.

▲ 한국대학생선교회(CCC, 대표 박성민 목사) 소속 대학생들이 나라와 민족을 위해 3일 간 금식기도를 하면서 헌금한 5422만여 원을 북한 고아원과 보육원 아이들을 위한 이유식과 영양식 등을 위해 기부했다. 온라인 전달식 사진     © 뉴스파워

 

CCC 대학생 6,000여 명은 지난해 1226일부터 28일까지 금식기도회를 갖고 북한 어린이 돕기를 포함한 레바논 베이루트 폭발사고 이재민 돕기, 탄자니아 우물 시추 작업을 위해 기부했다.

 

CCC 대표 박성민 목사, 게인코리아 대표 최호영 목사, CCC 전국총순장(학생 대표) 이대희(서울대 4학년), 부총순장 남예본(경희대 4학년) 학생, CCC 대학생사역팀장 이종태 목사 등은 6일 오전 온라인 줌으로 전달식을 갖고 게인코리아에 성금을 전달했다.

 

CCC 대표 박성민 목사는 민족의 심장같고 새벽이슬 같은 대학생들이 금식하며 어려움에 처한 사람들을 도움으로 하나님의 의를 행하고 자연스럽게 경건한 삶을 실천한 것을 고맙게 생각한다.”고 학생들을 격려했다.

 

이어 예수님은 다른 사람의 필요에 관심을 갖고 가르치며 제자들의 발을 씻음으로 본을 보이셨다.”성공하고 부자로 산다고 해서 꼭 행복한 것은 아니다. 그렇지만 남을 돕는 사람은 예외 없이 나눔의 기쁨에 동참하고 공동체와 함께 하나님이 주시는 행복을 누린다.”고 강조했다.

 

또한 한국CCC 설립자 고 김준곤 목사님이 주창하신 한 손에는 복음을, 한 손에는 사랑을 들고 전하는 쌍손선교의 삶을 살아가자.”고 말했다.

 

CCC 이대희 전국 총순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우리가 할 수 없는 것보다 할 수 있는 것을 하고 싶었다. 금식을 통해 우리보다 어려운 이웃을 돕는 것은 청년 때 할 수 있는 최고의 훈련이라 생각한다.”이렇게 이웃을 도움으로 그리스도의 사랑을 나누고 그들을 위해 계속 기도하겠다.”고 밝혔다.

▲ 한국대학생선교회(CCC, 대표 박성민 목사) 소속 대학생들이 나라와 민족을 위해 3일 간 금식기도를 하면서 헌금한 5422만여 원을 북한 고아원과 보육원 아이들을 위한 이유식과 영양식 등을 위해 기부했다.     © 뉴스파워

 

게인코리아 대표 최호영 목사는 코로나19로 고충을 겪고 있는 청년 대학생들이 나라를 위해 금식하며 기도하고 소외된 이웃을 위해 마음을 모으는 것이 감사하다.”예수님은 어린 아이의 오병이어를 받으시고 굶주린 사람들의 필요를 채우셨다. 우리의 도움이 굶주리고 소외된 사람들에게는 평생 잊을 수 없는 냉수와 같은 것이 되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게인코리아는 CCC 대학생들이 기부한 성금으로 레바논 베이루트 대폭발 참사의 여파로 삶의 터전을 잃어버리고 극심한 식량난을 겪고 있는 430여 이재민 기정에 식품 패키지와 구호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