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2021 농산물 직거래 활성화 ‘박차’

지난 8일 시행계획 수립, 10개 사업에 3억5천여만 원 투입

가 -가 +

곽종철
기사입력 2021-01-12

▲ 여수시청 전경     ©뉴스파워

   

여수시(시장 권오봉 집사, 여수벧엘교회 / 담임 강점석 목사)2021 지역농산물 이용촉진 및 농산물 직거래 활성화 시행계획을 수립하고 전격 시행에 나섰다.

 

시는 농어가(단체)의 소득증대와 특산품 판매 촉진을 위해 올해 4개 분야 10개 사업에 35천여만 원을 투입 계획이다.

 

코로나19에 따른 농식품 소비 변화에 대응한 분야별로 살펴보면 온라인 판매 활성화를 위해 우체국쇼핑몰 내 여수시 브랜드관 운영과 TV홈쇼핑 방송 판매 지원, 온라인 콘텐츠 제작 지원 그리고 남도장터 입점 지원 등 4개 사업에 11천만 원을 투입한다.

 

오프라인 판매 활성화는 행복장터 운영과 대도시 직거래장터 참가, 대형백화점 판촉행사 및 식품박람회(메가쇼) 참가 등 4개 사업에 6500만 원을 투자한다.

 

LA한인축제 참가 등 78백만 원을 들여 해외시장 공략에도 나설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지역 푸드플랜 수립1억 원을 투입해 문재인 정부 국정과제를 실현하고 지역 내 먹거리 순환체계를 구축할 계획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여수시 한진숙 특산품육성과장은 신선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지역 내 먹거리 순환체계 구축과 포스트코로나 시대 변화된 소비 패턴에 대응한 온라인 직거래 활성화로 농어가 소득 증대를 위해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지난해 우체국쇼핑몰 시범운영 등 온라인 판매를 통해 201969700만 원 대비 345%202200만 원의 매출을 달성해 지역 특산품 제조판매업체의 코로나 극복에 큰 힘이 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