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미국 동성결혼 합법화 지지율 70% 기록

1996년 갤럽의 조사 이래 최고치 기록

가 -가 +

이종철
기사입력 2021-06-09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미국의 지지는 계속해서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최근 갤럽의 발표에 따르면 2021년 현재 70%1996년 갤럽의 조사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다.

▲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미국의 지지는 계속해서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최근 갤럽의 발표에 따르면 2021년 현재 70%로 1996년 갤럽의 조사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다.     © 이종철

 

 

1996년 갤럽이 처음 질문을 했을 때 소수의 미국인(27%)이 동성결혼 합법화를 지지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남에 따라 기 비율은 꾸준히 증가했으며 결국 2011년에 53%로 처음으로 과반수를 기록했다. 그리고 마침내 2021년에 최대치인 70%를 기록했다.

 

2015년 연방대법원의 동성결혼 합법화 판결 당시 동성결혼 지지율은 60%였다. 그 이후로 이 문제는 미국 정치에서 상대적으로 조용해졌지만, 동성결혼에 대한 미국인의 지지는 계속 증가하여 6년 만에 10%가 증가하여 70%가 되었다.

 

갤럽은 2013년 조사에서 87%의 지지를 받은 인종간 결혼에 대한 미국인의 시각을 포함하여 시간이 지남에 따라 결혼에 대한 미국인의 생각이 달라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갤럽은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지지가 2021년 최대치가 될 수 있었던 것은 상대적으로 보수적이며 동성결혼 합법화를 가장 반대하는 정치집단이었던 공화당 그룹의 변심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공화당 그룹은 2021년에 처음으로 과반수(55%) 지지를 보였다.

 

민주당 그룹은 합법적 동성결혼 합법화를 지지하는 가장 큰 지지그룹 중 하나이며 지지율이 83%에 달하지만 이 수치는 지난 몇 년간 수준과 비슷하다. 이것은 동성결혼에 대한 민주당 그룹의 지지가 이미 최고치에 도달했음을 의미할 수도 있다. 한편, 양당 소속자가 아닌 그룹은 73%로 약간 높아졌다.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해 전 나이 대에서 지지율이 과반수이지만 그래도 나이별 차이는 여전히 있다. 청년(18-34)84%, 중년(35-54)72%, 노년(55세 이상)60%가 동성결혼을 합법화를 선호한다고 답했다.

 

동성결혼 합법화에 반대하는 30% 보다 미국 기독교인의 비율이 높다는 사실은 많은 것을 의미하고 있다.

 

뉴스파워 제휴 아멘넷 뉴스(USAamen.net)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뉴스파워. All rights reserved.